본문 바로가기

적자10

부채가 과도한 주식을 조심해야할 때, 충격이 반복되면 깨진다. 부채가 과도한 주식을 조심해야할 때, 충격이 반복되면 깨진다. 한국증시를 포함한 전 세계증시가 6월 중순 이후 증시 피로도가 높아지면서 악재가 악재로서 생명력을 발휘하고 있습니다. 4,5월까지만하더라도 코로나19 이슈는 유동성의 힘에 뭍혀지곤 하였습니다만 6월 중순 이후부터는 악재로서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습니다. 3월 충격 이후 4~6월초까지 잊었던 증시부담, 그런데 이제부터는 상장기업의 생존 측면에서 조심해야할 때입니다. ㅇ 3월 코로나 쇼크가 모든 종목을 흔들었다면, 이제부터는 재무리스크가 현실화 3월 코로나 쇼크로 인해 모든 종목들이 공포와 패닉속에 빠져 크게 흔들렸고, 미국 연준의 제로금리와 양적완화 그리고 전 세계적인 중앙정부들의 위기극복 재정정책 덕분에 빠르게 유동성이 늘어나면서 시장은 두달만.. 2020. 6. 29.
주식시장에서의 생존 : 위험하게 투자하지 마시고 꼭! 생존하시라 주식시장에서의 생존 : 위험하게 투자하지 마시고 꼭! 생존하시라 월요일 주식시장, 봄이 다가오지만 아직 봄같지 않다는 춘래불사춘(春來不似春)이라는 말이 저절로 떠오를 정도로 낙폭이 크게 발생하였습니다. 변동성이 이전과 달리 커질 것이란 점을 계속 강조드리긴 하였습니다만, 막상 이를 마주하게 되면 불편한 마음을 숨길 수 없지요. 어려운 증시 상황이지만 꼭 생존하셔야만 합니다. 위기 후 큰 기회가 찾아오기 때문이지요. 하지만, 그 생존을 위한 방법을 실천하는 투자자분들이 많지는 않은 듯 합니다. ㅇ 투자생존하시라 : 하지만 증시 변동 때마다 떠나간 투자자들 인류 진화론을 연구한 다큐멘터리를 보다보면 이런 이야기가 나옵니다. 우리 현생인류인 호모사피엔스가 단 수백명만 남아 멸종 직전으로 갈 뻔한 적이 있었다고.. 2020. 3. 9.
인력 구조조정, 주가와 기업에 약일까 독일까? 구조조정, 주가와 기업에 약일까 독일까? 날이 추워지고 있는 가운데, 주요 기업들의 인력 구조조정 이야기가 계속 언급되고 있습니다. 조선업계의 대규모 인력 감축 소식, 매년 반복되는 금융회사들의 구조조정 뿐만 아니라 한계기업에 대한 구조조정 이슈로 인한 잠재적 인력 감축 가능성은 추워진 날씨 속에 마음까지 얼어붙게 만듭니다. 그렇다면, 인력 구조조정 과연 주가와 기업에 약이될 수 있을까요? ㅇ 기업 생존을 위해 진행 되는 구조조정 경기가 호황이거나 사업이 커져갈 때에는 회사는 커가는 외형에 맞추기 위하여 고용을 늘려 직원수를 늘리지만, 경기가 꺽이기 시작하면 그 직원수를 감당할 수 없기에 인력 구조조정이 이어지게 됩니다. 과거 1997~8년 IMF사태를 겪으면서 한국 사회에 일상용어로 등장한 "구조조정".. 2015. 11. 2.
삼성엔지니어링에서 다시 보는 재무건정성의 필요성 삼성엔지니어링에서 다시 보는 재무건정성의 필요성 삼성엔지니어링이 3분기 1조 5천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하면서 적자전환되었다는 소식과 연이어 1조원이 넘는 유상증자 발표계획은 주가를 폭락시키고 있습니다. 불안한 재무구조를 보여주고 있었던 삼성엔지니어링 뿐만 아니라, 재무구조가 취약한 종목은 언제든지 터질 수 있는 시한폭탄을 안고 있단점은 모든 투자자가 알고 있지만, 턴어라운드라는 희미한 희망에 대박을 노리는 투자자도 많이 있습니다. 하지만, 재무건정성 투자에 매우 중요한 기준이 될 수 밖에 없음을 삼성엔지니어링을 통해 다시 생각 해 보게 됩니다. ㅇ 재무안정도 취약 종목 : 대규모 적자는 필연적 올해 조선/중공업관련주들이 수시로 대규모 적자 소식을 터트려왔습니다. 해외에서 수주했던 건들이 부실화 되면서 대.. 2015. 10.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