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가40

2분기 어닝시즌의 시작 : 삼성전자 호실적에도 주가는 왜 이런가? 2분기 어닝시즌의 시작 : 삼성전자 호실적에도 주가는 왜 이런가? 삼성전자의 2분기 어닝서프라이즈 소식이 아침부터 울려 퍼졌습니다. 매출액 전년동기비 18.94% 증가한 63조 원, 영업이익은 53.37% 증가한 12조 5천억 원을 기록하였습니다. 시장에서 예상한 영업이익 11조 원 수준을 껑충 뛰어넘는 수준이었지요. 하지만 삼성전자의 주가는 오늘 장중 –1% 넘게 하락하기도 하는 등 아쉬운 흐름을 만들고 있습니다. 그렇다고 해서 올해 4~6월 사이에 주가가 크게 오른 것도 아닌데도 말입니다. ▶ 회사 생활을 상상 해 보면, 삼성전자의 호실적 불구 주가 약세를 이해할 수 있다. 몇 해 전 필자 지인의 하소연을 듣게 되었습니다. 회사에서 몇 년간 엄청난 영업실적을 만들었음에도 실적 압박이 더욱 거세지고 있.. 2021. 7. 7.
은근슬쩍 종합주가지수 사상 최고치, 다만 무조건 Go를 외치는 것은 경계해야! 은근슬쩍 종합주가지수 사상 최고치, 다만 무조건 Go를 외치는 것은 경계해야! 오늘 장중 종합주가지수는 은근슬쩍 또다시 사상 최고치를 장중 경신하였습니다. 3,290p를 넘어서면서 3,300p 코앞까지 다가간 증시. 아마 주가지수 3,300p 중요 마일스톤을 넘기면 군중심리는 제법 크게 동요될 것입니다. 그런데 말입니다. 주식시장이 은근히 그리고 꾸준히 상승하는 것은 좋지만 필자는 약간의 흥분을 가라앉혀야 한다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무작정 못 먹어도 고(Go)를 외칠 것이 아니라, 살짝 만약을 대비한 안전자산 비중을 가질 필요도 있습니다. (※ 주의 : 오늘 증시 토크는 절대 증시 비관론을 시사하는 것이 아닙니다. 오해 금물) ▶ 주가지수가 이 자리에서 더 올라가더라도, 생각보다 상승률은 크지 않다. .. 2021. 6. 24.
좋은 기업까지도 주가가 급락하는 장세 : 관점을 틀어서 보면. 좋은 기업까지도 주가가 급락하는 장세 : 관점을 틀어서 보면. 주가지수가 지지부진하게 움직이는 수준을 넘어 5월 중순부터는 개별종목에서도 큰 이유 없이 주가가 허무하게 “툭툭” 밀리는 현상들이 관찰되고 있습니다. 머리 위에서 던진 돌에 맞는 듯 개별종목 단위에서 주가가 하락하다 보니, 개인투자자의 투자심리 또한 급격하게 냉각되고 있습니다. 심지어 실적, 자산가치, 배당가치, 성장성 등등 모든 것을 갖춘 종목도 허무하게 급락하는 상황들은 투자자들을 혼란스럽게 하지요. ▶ 종목 불문 : “툭~ 툭” 급매물이 쏟아지는 이유 모든 조건을 갖춘 좋은 종목 A가 있다 하겠습니다. 지난 5월 초까지만 하더라도 봄날 기운과도 같았던 스몰캡 장세와 함께 훈훈한 강세 흐름이 이어졌을 것입니다. 그리고 그사이 발표된 1분기.. 2021. 5. 24.
소문에 사서 뉴스에 팔아라 : 투자 격언을 조금 더 뒤집어 보면 소문에 사서 뉴스에 팔아라 : 투자 격언을 조금 더 뒤집어 보면 유명한 증시 격언 “소문에 사서 뉴스에 팔아라”을 모르시는 분들이 거의 없을 것입니다. 그 격언 안에는 효율적 시장가설이 그대로 녹아있지요. 오늘 삼성전자의 실적 발표 이후 지지부진한 삼성전자의 주가를 보면서 소문에 사서 뉴스에 팔라고 하는 주식투자 격언을 떠올리게 됩니다. 그런데, 이 격언을 뒤집어서 살펴보면 다른 관점을 찾아볼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새로운 소문이 계속 이어진다면? (※ 오늘 증시 토크는 절대 특정 종목이나 업종에 대한 추천/매매의견이 아닙니다.) ▶ 삼성전자의 어닝서프라이즈에 주가는 지지부진 : 학습효과가 만든 뉴스 후 매물 효율적 시장 이론 관점에서 한국증시는 준강형 내지 강형 효율적 시장이라고 분석됩니다. 효율적.. 2021. 4.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