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투자전략856

미국 주식 vs 한국 주식 : 10여 년마다 우열이 바뀌어왔는데 이번에도? 예전부터 미국 주식시장과 한국 주식시장을 이야기할 때 이런 표현이 종종 쓰이곤 하였습니다. “미국 증시가 기침하면 한국 증시는 독감” 그만큼 한국 증시가 미국 증시보다 못난이 취급을 받아왔던 것을 직접적으로 보여주는 표현이지요. 그리고 2010년대 후반부터 작년까지 미국 주식시장에 대한 열풍은 대단하였습니다. 그 결과 한국 증시는 미국 증시보다 못났다는 고정관념이 강해졌습니다. 그런데 사람들이 간과하는 것이 하나 있습니다. 대략 10년마다 우열이 바뀐다는 것을 말이죠. 미국 주식 vs 한국 주식 : 10여 년마다 우열이 바뀌어왔는데 이번에도? 미국 주식 vs 한국 주식 : 10여 년마다 우열이 바뀌어왔는데 이번에도? 예전부터 미국 주식시장과 한국 주식시장을 이야기할 때 이런 표현이 종종 쓰이곤 하였습니다.. 2022. 5. 19.
주가는 자신의 가치를 위아래로 움직일 뿐 : 흔들리는 것은 투자심리 지쳐가는 개인 투자자의 모습이 여러 가지 형태로 관찰되고 있는 요즘입니다. 일희일비라는 단어보다도 기진맥진이라는 표현이 더 맞을 정도로 증시 참여자들의 피로감은 극에 다다르고 있습니다. 그런데 말입니다. 기업들은 주가에 상관없이 최선을 다해 열심히 일하고 있고 1분기 호실적을 발표하는 기업들이 연이어지고 있는 이때, 투자의 본질을 투자자들은 잊고 있는 것은 아닐까요? 주가는 자신의 가치를 위아래로 움직일 뿐 : 흔들리는 것은 투자심리 주가는 자신의 가치를 위아래로 움직일 뿐 : 흔들리는 것은 투자심리 지쳐가는 개인 투자자의 모습이 여러 가지 형태로 관찰되고 있는 요즘입니다. 일희일비라는 단어보다도 기진맥진... cafe.naver.com 2022. 5. 17.
윤석열 대통령 취임과 증시 : 역대 대통령 취임 1년 차 증시는 어땠을까? 윤석열 대통령 취임과 증시 : 역대 대통령 취임 1년 차 증시는 어땠을까? 5월 10일, 어제 윤석열 대통령 취임식이 있었습니다. 새로운 대통령이 취임할 때마다 주식투자자로서 주식시장에 대한 기대를 은근히 가지곤 합니다. 그리고 역대 대통령들의 취임일과 취임 한 달 그리고 1년 차 증시 등락률을 기록하여 꺼내 보곤 합니다. 과거 역대 직선제 대통령들의 취임 1년 차 증시는 과연 어떠했을지 오늘 증시 토크에서 다루어 보고자 합니다. (※ 오늘 증시 토크는 정치적 해석 없이 담담히 숫자만 보아주시기를 바랍니다.) 윤석열 대통령 취임과 증시 : 역대 대통령 취임 1년 차 증시는 어땠을까? 윤석열 대통령 취임과 증시 : 역대 대통령 취임 1년 차 증시는 어땠을까? 5월 10일, 어제 윤석열 대통령 취임식이 있었.. 2022. 5. 11.
워런 버핏, 버크셔해서웨이의 현금 추이 속에 중요한 투자 힌트 숨어있다. 지난 주말 사이 워런 버핏의 버크셔해서웨이 주주총회가 세간의 화제가 되었습니다. 매년 버크셔해서웨이의 주총은 전 세계 투자자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다양한 이벤트들과 증시에 대한 발언이 쏟아집니다. 그런데 이번 버크셔해서웨이의 주총 기간에 눈에 띈 자료가 하나 눈에 들어왔습니다. 바로 버크셔해서웨이의 보유 현금이 올해 1분기에 크게 감소하였단 점입니다. 버크셔해서웨이의 현금 보유 규모 추이 속에는 투자에 중요한 힌트가 숨어있습니다. 2022. 5.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