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금융사토킹어바웃

(4)
어음의 역사 조선시대에 중요한 신용제도였던 어음에 대하여 [금융사토킹어바웃 4회] 조선시대 화폐경제를 발전시킨 #상평통보 , 그리고 그 상평통보 발전 속에 신용의 기반이 된 #어음 우리의 순수한글인 어음의 역사에 대해서 lovefund금융사토킹어바웃에서 이야기드리고자 합니다. 돈의 역사와 금융역사를 알아야 투자와 재테크도 공고히 할 수 있기에 오늘 영상도 끝까지 보아주세요~
조선시대 상평통보 그 가치를 알아야 돈을 안다 [금융사토킹어바웃 3회] 조선시대 상평통보, 과거 한국 역사에서 제대로된 최초의 화폐인 상평통보 17세기 중엽에 통용되어 심지어 1950~60년대에도 사용되었다고도 하지요. 그 옛날 상평통보의 가치는 얼마였을까요? 궁금하시지요?^^ 금융사토킹어바웃 3회에서는 이에 대해 살짝쿵 이야기 드립니다.
미두취인소와 반복창 조선투기의 역사 [금융사토킹어바웃 2회] 금융사토킹어바웃 2회차에서는 한국 투기의 원조라 할 수 있는 우리 한국인들의 투기 DNA의 시작이라 할 수 있는 미두취인소와 황금개미 반복창 스토리를 이야기 드리고자 합니다. 일본인들이 1896년 인천에 만든 미두취인소, 그 곳에서 호구처럼 조선사람들은 돈을 날렸지만 1920년 다크호스, 강화도령 반복창이 등장하는데...
토지개혁과 채권시장의 태동 [금융사 토킹어바웃 1회] 금융사에 관한 살아있는 이야기를 전해드리고자 새로운 코너를 신설하였습니다. 금융사 토킹어바웃 과거 역사와 더불어 저와 조상(?)님들 경험을 담아 이야기드리겠습니다. #토지개혁 #농지개혁 을 아시나요? 1948년과 1950년에 2번에 걸쳐 있었던 토지개혁, 이를 계기로 과거 대지주가 한국에서 몰락하였습니다. 그리고 아이러니하게도, 토지개혁은 이후 한국 채권 시장의 원시적 형태가 태동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위의 영상 함께하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