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식시장별곡

증시 흔들림에도 투자를 이어가야 하는 이유 : 10년 전 증시를 뒤흔든 유럽위기 이후

by lovefund이성수 lovefund이성수 2021. 7. 30.

증시 흔들림에도 투자를 이어가야 하는 이유 : 10년 전 증시를 뒤흔든 유럽위기 이후

만만치 않을 하반기 증시를 지난달 말 그리고 이달 초 언급해 드렸었는데 말이 씨가 되어서일까요? 하반기를 시작한 7월 증시는 마지막 거래일인 오늘까지 지지부진한 증시 흐름이 나타나고 있습니다. 증시가 여기서 조금 더 흔들리면 투자자들에게서는 이런 말들이 쏟아질 것입니다. “융통성, 이례적 상황, 잠시 뺐다가...” 등등

그런데 증시의 출렁임을 하나하나 대응하다 보면 이도 저도 아닌 투자가 되어버릴 수 있습니다. 오히려 진득하게 묵묵히 투자를 이어가기만 하여도 투자 성과는 상상 이상의 결과를 만들 것입니다.

 

 

▶ 10년 전, 2011년 8월 유럽위기가 만든 충격파

 

이제 정확히 10년이 되어가는군요. 2011년 8월 1일 개인적으로 잊을 수 없는 우환이 가족에게 발생하였습니다. 그리고 급성기 치료를 위하여 한 달은 병원에서 병간호하며 지내야 할 수밖에 없었지요. 그 더운 여름 글로벌 증시에는 유럽위기라 명명된 큰 충격파가 발생하였습니다.

그래서 10년 전 유럽위기는 필자에게 너무도 깊게 뇌리에 각인된 듯합니다.

 

코로나 쇼크 수준의 증시 폭락이 8월 2일부터 9월 말까지 지속되면서 2011년 7월 말부터 9월 말까지 코스피 종합주가지수와 코스닥 지수는 25% 수준의 하락을 만들었습니다. 단 열흘 만에 하락한 수준이 20% 하락이 있었고 이후 반등 하락이 반복되면서 투자자들의 진을 빼놓았습니다.

 

당시 유럽위기(남유럽 국가 위기)는 2011년 6월 2차 양적완화가 중단되면서 급격히 진행되었습니다. 그 이전 2011년 3월 동일본 대지진으로 일본계 자금(엔 캐리 트레이드)이 다시 본국으로 복귀하면서 글로벌 금융시장에 균열이 가기 시작하였고 2011년 6월 2차 양적완화가 결정타를 날렸던 것입니다. 당시에는 양적완화 중단을 지금처럼 고상하게 단계적 양적완화 축소(테이퍼링) 같은 과정 거치지 않고 그냥 “딱” 끊어버렸었지요.

 

한국증시 입장에서는 그 이전 차화정 장세로 화려한 장세로 2008년 금융위기의 증시 피로감이 해소될 뻔하다가, 큰 충격이 다시 발생하면서 투자자들을 질리게 했습니다.

결국 이 시점을 시작으로 펀드 환매와 개인 투자자의 증시 이탈이 본격화되었습니다.

 

 

▶ 2011년 8월 쇼크 이후, 융통성을 강조하면서 투자를 포기했다면?

 

저는 다양한 방식으로 가치투자 연구를 하고 있습니다.

그중에는 매년 2월에 연구를 위한 포트폴리오를 세팅하고 1년간 지켜보면서 수익률을 추적하는 실데이터 검증을 하는 케이스가 있습니다.

이는 과거 데이터로 상상 속의 백테스팅을 하는 것이 아니라 매년 2월 말일에 포트폴리오를 실제 뽑고 현실 데이터로 계속 수익률을 추적하는 방식입니다.

 

이 연구용 2월 가치투자 포트폴리오를 계속 지속하였다면 2011년 7월 말/8월 초 이후 10년 동안 어떤 결과를 만들었을까요? 이는 역으로 당시 “융통성”을 강조하면서 그때부터 포기하였다면 이라는 가정의 반대 결과일 것입니다.

(※ 참고 : 연구용 가치 포트이다 보니 정제된 가치투자 방식보다는 수익률이 낮은 편입니다.)

 

[ 연구용 가치투자 포트폴리오와 코스피 종합주가지수 지난 10년간 수익률 추이 ]

[ 기간 : 2011년 7월 말 ~2021년 7월 29일, 자료 연구/분석 : lovefund이성수 ]

 

 

지난 10년 연구용 가치투자 포트폴리오는 동적 자산 배분 전략 적용 시 196.3%의 수익률을 만들었고 100% 가치 포트로만 운용하였을 때 258.4%의 누적수익률을 기록하였습니다. 같은 기간 종합주가지수는 50.7%를 기록하였습니다.

 

이를 연 환산 수익률(CAGR)로 계산할 경우

종합주가지수는 연 4.2%, 동적 자산 배분을 적용한 가치 포트폴리오는 연 11.5%, 그리고 100% 가치 포트인 경우는 연 13.6%의 수익률을 만든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여기에 배당수익률까지 포함한다면 더 높은 성과가 되겠지요?

 

본론으로 돌아와서 만약 2011년 8월 유럽 쇼크로 증시가 중급하락장(20% 이상의 하락장)이 발생하였을 때 융통성과 예외적 사례를 강조하면서 시장에서 도망갔다면 위의 결과는 어떻게 되었을까요? 그저 역사 속에 그러려니 하는 현상으로만 남았을 것입니다.

 

하지만, 실제 가치투자를 꾸준히 해온 투자자의 경우는 지난 10년 동안 그 이전 10년(2001년~2011년)에 비해 수익률이 약간 낮아지긴 하였어도, 만족할 만한 성과를 만들었습니다.

이는 현실 속 가치투자자들 사이에서 경험한 사실이지요. 현재 가치투자를 연구 또는 실전 투자를 하시는 분들이 “와~! 2010년대 가치투자 잘하였으면 대박이네~”라고 상상 속으로만 생각하는 현상들을 묵묵히 투자를 이어온 투자자들은 실제 경험하였습니다.

 

 

▶ 그 외 다양한 투자 방법들도 증시가 흔들린다고 도망가지 마시고! 투자를 이어가시라.

 

제가 가치투자를 지향하다 보니 앞의 글에서는 가치투자 방식으로만 설명해 드렸습니다만, 그 외에도 다양한 합리적인 투자 방법들이 있고 독자분들 중에는 다양한 방식으로 연구하고 계시거나 실적에서 사용하고 계시리라 생각합니다.

 

모멘텀 전략, 자산 배분 전략, 수급 분석, 기술적 분석, 경제지표를 활용한 복합 전략 등등 여러분들이 사용하시거나 연구하시는 다양한 기법들이 합리적으로 연구되고 작동한다면, 시장 흔들림에 개의치 마시고 계속 그 원칙을 지키십시오.

아마 곧 다가올 8월 증시가 흔들린다면, 합리적인 연구로 투자 전략을 만든 여러분들을 심리적으로 괴롭히는 일들이 발생하고 있을 것입니다. 그래도 세우신 투자 전략과 원칙은 지켜가십시오.

 

그리고 앞으로 10년은 어떤 기록이 남게 될까요? 저도 궁금해지는군요.

 

2021년 7월 30일 금요일

lovefund이성수 (유니인베스트먼트 대표, CIIA charterHolder)

[ lovefund이성수의 투자철학을 함께하세요, 애독과 좋아요~ 부탁합니다.]

※ 본 자료는 투자 참고 자료이오며, 투자 판단은 본인에게 있습니다.

※ 신간 "가치투자 처음공부(이성수 저)"를 출간하였습니다. 성공 투자의 비밀 함께하십시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