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식

(1368)
주식투자 조급 해 하지마시라, 쫓기듯 투자하다 쪽박찬다. 주식투자 조급 해 하지마시라, 쫓기듯 투자하다 쪽박찬다. 예전에 비하여 개인투자자분들이 차분하시긴 합니다만, SNS나 저의 칼럼 속 답글들을 보다보면 마음이 급하신 개인투자자분들이 은근히 많다는 것을 실감하곤 합니다. 심지어 제 지인들 중에도 "며칠만에 한방 먹을 수 있는 종목 좀"이라고 묻는 분이 있을 정도입니다. 무언가에 쫓기고 있는 듯 빨리 대박 수익률을 만들려하는 심리는 오히려 스스로를 쫓기는 투자 상황에 몰아넣고 맙니다. 10월을 마무리하는 오늘, 조금은 여유를 가지시길 바라며 증시토크 시작하겠습니다. ㅇ 하루하루 지수와 주가에 요동치는 투자심리 (라떼는 말이야....) 주가지수 ±1% 등락은 그저 보합수준의 등락이었습니다. 급등락이라는 명함 자체를 꺼낼 수도 없었지요. 하지만 지금 현재 주가지..
한국증시는 글로벌 증시Top에 들어갈 것 : 흔들림? 내년이 기다려진다. 한국증시는 글로벌 증시Top에 들어갈 것 : 흔들림? 내년이 기다려진다. 밤사이 프랑스와 독일의 부분적 락다운으로 소식으로 인해 유럽, 미국 증시가 그야말로 폭락하였습니다. 그리고 오늘 한국증시 상대적으로 선방하며 잘 버텨주고 있습니다. 증시에 대한 불안감을 가지는 분들도 많으시겠습니다만, 저는 오히려, 올해 상대적으로 잘 버텨준 한국증시가 내년에는 글로벌 Top에 있을 것으로 보고 있고, 오히려 내년이 기다려지고 있습니다. 그 이유는... 최소한 미국/유럽과는 너무도 다르기 때문입니다. ㅇ 밤사이 미국, 유럽증시 폭락이 잠 못든 투자자 : 그런데 예상외로 양호한 한국증시 밤시이 유럽증시와 미국증시는 그야말로 폭락하였습니다. 독일 DAX지수는 -4.17% 폭락하였고 프랑스 CAC 지수는 -3.37%, 미..
삼성 이건희 회장 별세 : 역설적으로 한국증시의 장기적 변곡점 삼성 이건희 회장 별세 : 역설적으로 한국증시의 장기적 변곡점 주말 사이 삼성그룹 이건희 회장의 별세 소식이 발표되었습니다. 2014년 5월, 심장마비 이후 만 6년 5개월의 시간이 흘렀습니다. 그리고 그 사이 삼성그룹과 경제, 사회 전체에 큰 격변이 있었지요. 경제에 큰 획을 남기고 유명하신 이건희 회장님의 명복을 빕니다. 그리고 참으로 다루기 어려운 내용입니다만 역설적으로 주식시장 전체적으로는 장기적인 변곡점을 찍게 되었다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ㅇ 오너의 별세, 경영승계 과정의 마침표 [고, 이건희 회장] 삼성 이건희 회장의 별세에 대한 여러가지 의견은 뉴스 및 여러 분석 리포트들이 이미 나왔을터이기에 다른 부연 설명은 하지 않겠습니다. (하고싶은 말은 많아도 읍읍읍) 우리가 이제부터 보아야할 점은..
대주주 양도세 3억 강행 기조, 연말증시 어떻게 대응해야하나? 대주주 양도세 3억 강행 기조, 연말증시 어떻게 대응해야하나? 계속 쏟아지는 대주주 양도세 3억원에 관한 뉴스는 실망스럽기 그지 없습니다. 기재부는 가족합산을 제외하고 3억원으로 강행하려하고 있고, 민주당은 쌩뚱맞게 5억원에서 협상을 하겠다고 합니다. (어허이!!!) 이런 분위기가 나오니 점점 대주주 양도세 회피를 위한 물량들이 시장에 등장하면서 종목들의 흐름이 맥없이 흘러가는 경우가 다반사입니다. 9월 중순부터 시작된 대주주 양도세 회피 물량으로 시작되는 연말 혼란, 어떻게 대응해야할지 고민 해 봅니다. ㅇ 대주주 양도세 3억원 강행분위기 : 대다수 개미가 원하지 않는 방향으로 가려하고 있다. 계속 이어지는 뉴스 속 내용들을 보게되면, 기재부에서는 가족합산은 폐지하지만 대주주 양도세 기준을 3억원으로 ..
주중 내내 하락한 증시, 불안한 투자자 : 길게 보시라. 주중 내내 하락한 증시, 불안한 투자자 : 길게 보시라. 주말을 앞두고 기분 좋아야할 금요일입니다만, 이번 주 내내 주식시장이 지지부진하였고 오늘도 증시가 제법 깊이 밀리다보니 개인투자자분들의 한숨이 느껴지는 오늘입니다. 거래대금 감소와 개인투자자분들과의 대화 그리고 SNS나 인터넷 글들의 분위기를 보면 이번주 조정을 크게 불편해 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복합적인 이슈 속에 증시가 무겁게 흘러가고 있는 지금. 오히려 시장을 길게 보시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실제 저의 지인의 투자 사례를 이야기드리며 글을 시작하겠습니다. ㅇ 1년에 한번만 계좌를 열어보니 지인 : 네??? 저의 지인 중에는 자신의 투자 기준을 바탕으로 종목을 선정 한 후, 1년에 한번만 전담 증권사 직원에게 주문을 합니다. 그리고 그 1..
달러값의 폭락, 한국증시의 모멘텀은 쎄진다! 달러값의 폭락, 한국증시의 모멘텀은 쎄진다! 달러원 환율이 1143원까지 순식간에 하락하였습니다. 이달 초만 하더라도 1162원대에 있던 달러원 환율은 지난 10월 9일 한글날 휴일에 장중 1141까지 하락하며 1143.52원으로 마감하였습니다. 달러값이 급락하다보니 많은 분들이 의아하게 생각하시는 듯 합니다. 하지만 달러값의 하락은 필연적일 수 밖에 없었지요. 넘치는 달러유동성 이에 반하여 미국에 비하여 상대적으로 유동성 팽창을 억제한 한국 및 동아시아 그리고 여타국가들. 결국 달러값의 하락은 당연한 수준이었습니다. 그런데 이러한 달러 가격의 하락은 한국증시 입장에서는 매우 큰 의미를 가져다 줍니다. 바로 글로벌 증시 관점에서 한국증시 모멘텀이 예전과 달리 매우 강하게 나타나기 때문입니다. ㅇ 원화 강..
한국증시 투자자들 지쳤다. 개인투자자의 번아웃 조짐이 관찰되다. 한국증시 투자자들 지쳤다. 개인투자자의 번아웃 조짐이 관찰되다. 지난 3월 팬데믹 쇼크 이후 9월까지 증시 반등은 그야말로 드라마틱하였습니다. 최근 10년 내, 2010년대에는 볼 수 없었던 급등락이 1년도 안되는 시간에 벌어지는 가운데, 지난 3월 급반등 이후 여름 장세까지 신나게 달렸던 개인투자자들이 지쳐가는 모습들이 증시에서 나타나고 있습니다. 마치 스팀팩을 맞고, 총을 쏘아대는 마린처럼 정신없이 증시를 달려왔지만 피로를 실감하기 시작하는 개인투자자가 늘어나는 지금, 어쩌면 증시의 숨고르기는 더 오래, 더 멀리 그리고 더 높이 가기 위하여 그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 비록 이번주 증시 반등은 있지만, 무언가 기저에서 증시 참여자들의 피로가 감지되는 요즘입니다.) ㅇ 6개월 동안 전력질주한 ..
자동차,철강,화학,금융 무거운 종목들이 꿈틀거리는 이유 자동차,철강,화학,금융 무거운 종목들이 꿈틀거리는 이유 10월 첫거래일, 추석연휴 다사다난한 글로벌 이슈 속에도 불구 한국증시는 강하게 출발하였습니다. 종합주가지수는 장중 1.4% 이상 상승하며서 투자자들의 가슴을 콩닥콩닥 뛰게 만들 정도입니다. 그런데 시가총액 상위 종목군들의 등락률을 보게되면 이전과 다른 모습이 관찰됩니다. 시가총액 최상위권의 종목들은 상대적으로 조용하고 중하위권에 무거웠던 종목들이 꿈틀 수준을 넘어 크게 도약하고 있습니다. ㅇ 무거웠던 종목들의 도약, 주도주들의 쉼표 최근까지 주가지수가 1%대 중반 수준으로 상승하면 당연히 제약/헬스케어 및 IT관련주들이 큰 폭의 상승을 보여왔습니다. 그런데 10월 첫 거래일인 오늘 장중 흐름을 무언가 흐름이 달리 나타나고 있습니다. [10월 첫거래..